리포트&뉴스

1타이틀 입니다
레이어팝업 내용입니다
레이어팝업 내용입니다
공개상담
열람료를 지불한 회원에게 모두 공개됩니다.
필명 수정하기
r114love
사용할수 없는 필명입니다.
해당매물 문의하기
매물을 보유한 중개사무소에서 직접 답변 드립니다. 답변은 푸시메시지로 알려드리며 해당매물상세화면과 “나의문의”메뉴에서도 조회하실 수 있습니다.
조정대상지역안내
조정대상지역 안내
서울 전역
경기 과천시, 광명시, 성남시, 하남시, 화성시(동탄2), 용인 수지·기흥, 구리시, 안양 동안, 광교지구, 수원 팔달, 고양시(삼송택지개발지구, 원흥·지축·향동 공공주택지구, 덕은ㆍ킨텍스1단계 도시개발지구, 고양관광문화단지), 남양주시(다산동, 별내동)
세종 행정중심복합도시

(2019.11.06 기준)

공유하기
URL을 길게 누르시면 복사됩니다.
  • 사진1
  • 사진2
  • 사진3
  • 사진4
  • 사진5
전화걸기
사무실 02-333-2234
핸드폰 010-3333-2234
20년간 한동네에서 부동산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원하시는 조건으로
빠르게 거래가 이루어 지도록
도와드리겠습니다. 궁금한 사항 있으면
언제든지 문의주세요!!!
해당매물 문의하기
매물을 보유한 중개사무소에서 직접 답변 드립니다. 답변은 푸시메시지로 알려드리며 해당매물상세화면과 “나의문의”메뉴에서도 조회하실 수 있습니다.
연락처 남기기
1.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전화번호
2.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목적
- 의뢰신청에 따른 본인확인 및 원활한 의사소통 경로 확보
3. 개인정보의 보유·이용 기간
- 해당 중개업소가 부동산114와 계약이 종료되는 시점, 또는 의뢰일로부터 6개월이 경과되는 시점 그 밖의 사항은 각 사별 개인정보처리방침을 준수 합니다.

진행단계

청약통장

분양가

~ 만원

진행단계

이 필요합니다.

의뢰내역NEW

!의뢰취소는 의뢰내역 상세에서 가능합니다.

코로나주택

‘코로나19’ 부동산 시장 영향은?

리서치센터 윤지해
2020.02.13 조회수1,874
2015년 메르스(MERS) 당시, 아파트값 상승세 꺾지 못해
신종 코로나보다는 정부 정책의 영향력이 더 커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코로나19)가 전 세계로 퍼지면서 금융시장과 부동산 시장 위축 우려가 커지는 분위기다. 이에 부동산114가 2015년 발병한 메르스(MERS, 중동호흡기 증후군) 당시의 부동산 시장 영향력을 확인해 봤다. 메르스(MERS)는 2015년 5월부터 12월까지 186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감염병으로 당시 매매가격과 분양시장은 별다른 영향이 없었거나 "단기 위축" 정도에 그쳤다.


2015년 5월부터 6월 중순까지 메르스(MERS) 확진자가 단기간 100명 이상으로 늘어나며 우려감이 최고조에 달했지만 그 시기에도 아파트 매매가격은 상승세가 소폭 둔화되거나 분양물량이 일시적으로 줄어드는(2014년 5~6월과 비교하면 2만가구 더 늘어남) 수준에 그쳤다.

당시 부동산 시장은 정부 주도로 금융, 청약, 공급, 재건축 등을 총 망라한 규제 완화 정책이 추진되던 시기다. 규제 완화 영향으로 대세 상승기에 진입하던 시점으로도 볼 수 있다. 결과적으로 질병 보다는 정부 정책이나 저금리의 시장 환경이 부동산 시장에는 더 큰 영향력을 미쳤다고 볼 수 있다.

한편, 2020년 1월부터 2월 12일 오전까지 28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신종 코로나는 메르스(MERS)와 비교하면 치사율과 확진자 수가 현저히 낮다. 신종 코로나는 특히 국내에서 사망자가 현재까지 없는 상태다. 확진자 증가 추세도 최근 둔화되고 있어 메르스(MERS) 수준을 뛰어넘기 힘들어 보인다.


▣ 12.16대책과 분양가상한제에 더 민감하다
아파트 매매가격은 지난 해 12.16대책 발표 후 서울 지역 고가주택과 재건축 중심으로 호가가 떨어지며 가격 상승세가 크게 둔화됐으며, 강남3구는 마이너스로 전환된 상황이다. 신종 코로나보다는 정부 정책에 더 민감한 반응을 나타냈다고 볼 수 있다.

분양 시장은 분양가상한제를 피하기 위해 관리처분 이후의 정비사업을 중심으로 올해 4월 말 전에 입주자 모집공고를 완료해야 한다. 건설사와 조합 입장에서는 2~4월 사이에 공급을 최대한 앞당겨야 하는 상황이다. 여기에 금융결제원에서 감정원으로 청약시스템이 이전되면서 1월 분양물량이 2월 이후로 연기된 점도 분양 물량 증감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일시적으로는 신종 코로나 여파가 주택 공급에 영향을 미칠 수 있지만, 전반적인 가격 흐름이나 수요층의 내 집 마련 심리를 훼손시키기는 어려워 보인다. 다만 상권(상가) 시장은 현재 국면이 예상보다 길어질 경우 관광객 감소로 인한 매출 타격과 수익성 축소로 인해 주택 시장보다 상대적으로 큰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목록으로
댓글입력창

댓글0

0/200자
윤지해
 

윤지해수석연구원 부동산114 리서치센터

글 더보기

매물 총

더보기